2022.10.02 (일)

  • 서울 18.5℃
  • 구름조금제주 25.9℃
  • 구름조금고산 24.5℃
  • 구름조금성산 24.8℃
  • 흐림서귀포 24.6℃
기상청 제공

복지


4.3 생존희생자 등 생활보조비 인상, 4,922명 혜택

  • 이영섭 gian55@naver.com
  • 등록 2018.08.23 10:46:03

제주도가 4.3 70주년을 맞아 생존희생자, 희생자의 배우자, 고령유족에 대한 생활보조비를 인상, 4,922명이 혜택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8월부터 생존희생자에 대한 생활보조비가 매월 50만원에서 70만원으로, 희생자의 배우자는 5만원에서 30만원으로, 75세이상 1세대 유족은 5만원에서 10만원으로 인상된다.


2018년 8월 기준 4.3 생존희생자는 112명, 희생자의 배우자 410명, 75세 이상 1세대 유족 4,400명 등이다.

 

 


「제주4·3사건 생존희생자 및 유족 생활보조비 지원조례」 개정안이 지난 8월 2일 의회를 통과함에 따라 8월 23일 조례안이 공포, 확정되면, 별도의 신청 절차 없이 인상된 금액을 지원받게 된다.

  

이승찬 특별자치행정국장은 “그동안 어려운 환경을 이겨내 온 4·3생존희생자 및 희생자 배우자 등 고령의 유족들의 노후지원과 생활안정을 위해 지원을 확대하고 있다”며, "4·3생존희생자 및 희생자 배우자 등 고령의 유족들이 70년의 한을 조금이나마 내려 놓을 수 있도록 실질적 지원 확대 방안 마련과 4·3의 완전한 해결을 위해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67건의 관련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