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5 (월)

  • 맑음서울 -3.1℃
  • 구름많음제주 6.3℃
  • 구름많음고산 5.8℃
  • 흐림성산 5.5℃
  • 흐림서귀포 11.8℃
기상청 제공

인사·동정


제주4.3평화재단 창립 10주년 기념식 개최

  • 이영섭 gian55@naver.com
  • 등록 2018.12.06 10:22:39

제주4․3평화재단과 연세대 인간평화와치유연구센터(소장는 오는 12월 13부터 14일(금)까지 제주 KAL호텔 2층 그랜드볼룸에서 '제8회 제주4․3평화포럼’을 개최한다. 제주4․3평화재단 창립 10주년을 맞아 마련된 이번 포럼에서는 ‘제주4․3과 미국 : 인권, 책임, 그리고 평화’를 주제로 국내외의 각계 전문가 8명이 발표한다.  




 포럼 첫째 날 오후 5시 30분에는 소설 「순이삼촌」으로 제주4‧3을 알리는 데 기여한 현기영 소설가가 ‘4‧3과 미국’을 주제로 기조강연이 있고, 오후 6시 30분부터 개회식이 열린다. 둘째 날은 두 개의 세션으로 나눠 진행한다. 제1세션은 오전 9시 30분부터 ‘제주4‧3, 미국의 도덕적‧법률적‧정치적 책임’을 주제로, 호프 메이 교수(미국 센트럴미시간대학교), 백태웅 교수(미국 하와이대학교), 박명림 교수(연세대학교)가 각각 발표한다. 

둘째 날 제2세션은 오후 2시부터 ‘국내외 과거사 청산과 미국과의 대변‧대화 극복 사례’를 주제로 발표와 토론을 이어간다. 노근리 사건 탐사보도로 퓰리처상을 수상한 뉴욕 AP통신 찰스 핸리 전 편집부국장의 발표를 비롯해 제주4‧3, 광주5‧18, 1960년대 동남아시아에서의 학살과 미국과의 관계를 조명한다.

그동안 거리를 두었던 미국의 역할과 책임 문제를 공론화하자는 취지로 열리는 이번 제8회 제주4․3평화포럼을 계기로, 진실과 화해, 평화로 나아가는 4․3진상규명의 또 다른 전개를 펼쳐나갈 수 있을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67건의 관련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