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20 (월)

  • 흐림동두천 13.5℃
  • 구름많음강릉 17.7℃
  • 맑음서울 14.0℃
  • 맑음대전 14.0℃
  • 맑음대구 16.6℃
  • 맑음울산 17.0℃
  • 맑음광주 13.8℃
  • 구름조금부산 16.9℃
  • 구름조금고창 12.9℃
  • 구름조금제주 15.7℃
  • 흐림강화 12.6℃
  • 흐림보은 12.4℃
  • 흐림금산 12.5℃
  • 흐림강진군 14.0℃
  • 구름많음경주시 16.0℃
  • 흐림거제 16.6℃
기상청 제공

'편집부'의 전체기사




양대 포털 실검 오른 계절밥상 "핫딜 오픈" 핫이슈…'지갑 얇은 5월' 싸게 먹는 법? [제주교통복지신문=제주교통복지신문편집부] 계절밥상 이슈가 소셜커머스 티몬과 함께 화제의 키워드로 등극했다. 20일 티몬은 "계절밥상 1만원 할인권을 90% 할인가인 1000원에 판매하는 '2019년 최초 계절밥상 빅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전했기 때문. 일각에서 노이즈 마에킹이라는 분석도 있지만 '실제 할인 효과'를 본 소비자들도 넘쳐나고 있어 화제의 중심에 섰다. 소비자들은 당장 지갑이 얇아지는 5월 소비자들을 위해 계절밥상 체인점에서 다양한 할인혜택을 제공하자 '반갑다'는 반응. 이를테면 1만원짜리 식사를 1000원에 가능한 것은 노이즈 마케팅이라고 하더라도 '기분 좋은 실검 이벤트'라는 것. 실제로 티몬에서 20일 실시하는 '핫딜'을 이용하면 무려 90%까지 저렴하게 계절밥상 메뉴를 즐길 수 있어 맘카페 등에서 화제다. 이 때문에 티몬X계절밥상 이벤트는 이날 온라인에서 누리꾼들에게 큰 주목을 받고 있다. 오후 4시 현재 'BIG 이벤트'에는 꽤 많은 인원이 계절밥상 이벤트에 참여했다. 계절밥상 측은 티몬 핫딜 외에도 영화표를 가지고 오면 1만원을 할인해주고, 3인 이상 방문시 50% 가격을 깎아주는 등의 이벤트도 함께 진행하고 있다. 계절밥상 행사별 기

원 지사, 민생안정 위해 문대림 전 후보와 손잡는다 원희룡 지사는 26일, 기자실을 방문해 예멘 난민 사태 등 도정 현안에 대한 계획을 밝혔다. 원 지사는 행정시장 문제와 조직개편 등에 대한 설명에 이어 앞으로의 협치를 위해 문대림 전 민주당 도지사 후보 측과 적극 협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에 따르면 원 지사는 최근 문 후보 측과 비공식 만남을 가졌으며, 이 자리에서 문 후보에게 민주당 및 중앙정부와의 연결고리 역할을 부탁했으며, 문 후보 측은 이에 적극적인 수용의사를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선거 과정에서 발생한 서로 간의 고소고발 등 분쟁에 대해서도 적극적으로 풀어나갈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지난 선거에서 도지사 자리를 놓고 치열하게 경쟁한 두 후보 간 협력이 이루어질 경우민선 7기 제주도정의 앞날에 큰 힘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이어 최근 가장 큰 이슈인 예멘 난민 사태에 대해서는 "제주도가 모든 책임을 질 수 없는 상황이므로, 정부 차원에서 문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요청하고 있다"며, "난민 정책에 대해서는 오는 28일, 시도지사 당선자 만남에서 문재인 대통령에게 1차적인 지원을 요청한 후 다시 자세히논의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할 생각"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예멘 난민 사태로 인해 제주도민들이

제주도, 제주 수산물 가치제고와 소비촉진을 위한 협약이 체결
제주특별자치도는 청정 제주 수산물의 가공식품을 개발하고 PB상품 제작, 제주 수산물 홍보 등 제주 수산물의 소비촉진을 위한 제주도와 기업 간의 상생 협력을 위해 대명그룹과 업무 협약을 맺었다고 5일 밝혔다. 협약식에는 원희룡 도지사와 김계호 성산포수협 조합장, 김미자 서귀포수협 조합장, 김시준 한림수협 조합장, 이미남 모슬포수협 조합장, 김석영 제주특별자치도 수산물가공유통협회 회장, 박흥석 대명그룹 총괄사장, 유용희 ㈜대명코퍼레이션 대표, 이택상 ㈜대명레저산업 개발사업본부장 등 제주도와 대명그룹의 수산물 가공업체 관계자들이 함께 참석했다. 협약서에는 제주 수산물의 홍보 및 판로확대 지원을 통해 제주 지역 경제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상호협력 및 정보교류를 도모하는 내용을 명시했으며 지역 수산 가공업체의 수산 제품 개발 및 판매 지원에 대한 사항을 포함했다. 앞으로 업무협약 내용의 효율적 추진과 상호협의를 위해 제주특별자치도 관계자와 대명그룹 관계자, 가공유통업체 등이 함께 참여하는 실무협의회를 구성해 구체적인 실행방안을 수립할 예정이다. 원희룡 지사는 “대명그룹이 레저 산업의 전국 네트워크 경험을 살려서 제주의 식자재들을 활용한 식품, 상품들을 개발해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