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4 (목)

  • 구름많음서울 21.7℃
  • 구름조금제주 26.1℃
  • 구름조금고산 27.1℃
  • 구름조금성산 26.2℃
  • 흐림서귀포 24.9℃
기상청 제공

사회


JDC, 쏘카와 공동으로 초소형전기차 생태계 구축 나선다

  • 이영섭 기자 gian55@naver.com
  • 등록 2019.06.04 10:56:23
URL복사

JDC와 쏘카가 공동으로 초소형 전기차 산업과 서비스 육성에 나선다.

 

JDC는 산업통산자원부의 2019 산업기술 혁신사업 ‘초소형 전기차 산업 및 서비스 육성 실증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됐다고 4일 밝혔다.


이는 초소형 전기차 산업 육성을 위해 추진되는 국가 R&D 실증사업으로, 다양한 환경에서 차량 및 운전자 데이터를 수집·분석하고, 새로운 이동서비스 모델의 검증 및 조기정착을 유도하기 위해 추진된다.

 

JDC는 제주첨단과학기술단지에서 ‘초소형 전기차 기반모빌리티 연계형 이동서비스 실증 사업’을 수행하게 되는데, 여기에는 JDC와 쏘카, 그리고 제주도와 전라남도가 공동으로 참여하게 된다.


투입되는 예산은 2019년부터 7년간 총 사업비 108억원이다.


 

JDC는 정부 출연금과 제주도 지원금 등 사업비 11억원을 확보해 첨단과기단지 내 초소형 전기차 충전스테이션 등 인프라 구축을 담당하게 되며, 쏘카는 하반기부터 초소형전기차와 전문인력을 투입해 카쉐어링 서비스를 운영하고 각종 데이터의 수집 및 연구개발을 통해 서비스를 고도화한다.


문대림 JDC 이사장은 “교통과 환경 문제의 대안인 초소형 전기차의 보급과 미래 이동서비스 모델의 조기 정착을 위해 본 국가 R&D 사업의 제주 유치는 의미가 있다”며 “JDC는 지속적인 4차 산업 육성과 인프라 구축을 통해 제주의 신성장동력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