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5 (월)

  • 흐림서울 27.3℃
  • 구름많음제주 28.7℃
  • 구름조금고산 28.6℃
  • 구름많음성산 28.6℃
  • 구름많음서귀포 27.8℃
기상청 제공

사회


제주도, 재난 발생 시 연안 거주도민 대피계획 마련

  • 이영섭 gian55@naver.com
  • 등록 2019.02.20 10:28:08

제주도는 지난 19일 오후 4시, 제주도청별관 2층 환경마루에서 ‘자연재난 인명피해 예방 관리체계 구축 중간보고회’를 개최하고, 용역추진상황 보고와 관련 분야 전문가 및 부서로부터 의견을 수렴했다고 밝혔다.

 

「자연재난 인명피해 예방 관리체계 구축」은 지난 해 8월부터 제주연구원에서 연구 용역 중이다.

 

제주의 주거지역은 다수가 연안에 위치해 월파, 침수, 해일 등 자연재난에 취약하다. 이런 이유로 그 동안 위험지역 도민들의 체계적인 대피계획 마련의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됐다.


 

이에 제주연구원은 자연재난 현황과 여건 변화 분석, 인명피해 예방 관리체계 관련 법제도 및 정책동향, 인명피해 우려지역 전수조사와 분석결과를 토대로 재정비와 관리방안 등에 대해 보고했고, 이후 전문가 및 관련부서 의견수렴과 토론이 이어졌다.

 

김창선 도민안전실장은 “중간보고회를 통해 제시된 의견들을 용역 적극 반영할 것”이라며 “용역완료 전까지 전문가와 관련 부서 의견을 지속 수렴해 「자연재난 인명피해 예방 관리체계 구축」계획의 완성도를 높여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


72건의 관련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