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1 (화)

  • 구름조금서울 21.3℃
  • 맑음제주 23.3℃
  • 맑음고산 23.3℃
  • 맑음성산 20.8℃
  • 맑음서귀포 22.2℃
기상청 제공

복지


제주도, 발달장애학생 방과후 활동서비스 투명성 강화

URL복사

제주특별자치도는 발달장애 학생들이 이용하는 방과 후 활동 서비스 기관의 공정성과 투명성을 강화하기 위해 오는 7일부터 10월 23일까지 방과 후 활동서비스 모니터링을 실시한다.


방과 후 활동서비스란 중․고등학교 재학 중인 발달 장애학생들이 지역사회 내에서 자신이 원하는 활동을 스스로 선택하고 친구들과 함께 참여하면서 방과 후 시간을 의미 있게 보낼 수 있도록 하는 돌봄 지원 사업이다.


발달장애인 어린이들이 평일, 토요일을 비롯해 방학 중에도 학생들이 자신이 원하는 활동을 스스로 선택하게 해 성인기 자립생활 준비 등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제주도는 올해 6억 1천여만 원을 투입해 월 44시간 내에서 2-4인 그룹을 이뤄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이번 모니터링은 도발달장애인지원센터와 행정시가 서비스제공기관에 대해(제주시 2개소, 서귀포시1개소) 5개 영역에 대해 점검이 이뤄진다.


이용자 욕구 충족을 위한 종사자 및 프로그램 모니터링을 포함해 코로나19 심각단계 유지상황에 따른 안전한 돌봄 체계 구축을 위한 위생·안전 모니터링에 중점을 둘 계획이다.


임태봉 도 보건복지여성국장은 “앞으로도 발달장애인과 가족에게 생애 주기별 맞춤 서비스와 정보를 지속적으로 제공해 나가겠다”며 “방학중에도 발달장애인의 자립과 역량강화를 위해 지속적인 서비스를 지원함으로써 촘촘한 복지 안전망을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제주교통복지신문, JEJUTWN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