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7 (수)

  • 비 또는 눈서울 3.4℃
  • 흐림제주 8.7℃
  • 구름많음고산 10.5℃
  • 흐림성산 4.7℃
  • 구름많음서귀포 7.9℃
기상청 제공

전국/경제이슈


관세청, 전자상거래 관련 국민편의 및 수출 제고방안 발표

2022년도 관세행정발전심의위원회 개최

 

[제주교통복지신문 민진수 기자] 관세청은 10월 5일 서울세관에서 윤태식 관세청장과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 회장을 공동 위원장으로 하여 「2022년도 관세행정발전심의위원회」를 개최하고, 「전자상거래 관련 국민편의 및 수출 제고방안」을 발표했다.

 

전자상거래를 이용하는 국민 편의를 제고하고 수출기업의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이번 대책은 관세청 고객지원센터에 접수된 약 3만8천건(’22.상반기)의 해외직구 민원 및 전자상거래 업계 간담회(’22.8.31)를 통해 제기된 건의사항을 수렴하여 마련됐으며,국민편의 제고, 2소비자 보호, 3전자상거래 수출 지원, 4제도·인프라 정비 등 4개 분야 20대 추진과제가 담겼다.

 

서울세관에서 진행된 「2022년도 관세행정발전심의위원회」에서, 윤 청장은, “해외직구·역직구가 건수 기준 우리 전체 수입의 87%, 수출의 75%를 차지하고, 우리 국민의 2천만 명 이상이 해외직구를 이용하고 있다.”고 언급하면서, “이번 대책은 금년 관세청 고객지원센터에 접수된 약 3만8천건의 해외직구 관련 민원과 전자상거래 업계 간담회(’22.8.31)를 통해 제기된 건의사항 등 현장의 목소리를 최대한 반영하여 마련됐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이번 대책의 속도감 있는 이행을 통해 해외직구를 이용하는 국민들의 편의를 제고하고, 마약․총기류․유해 식의약품 등으로부터 국민을 안전하게 보호하는 한편, 우리 수출기업들이 성장 잠재력이 높은 세계 전자상거래 시장을 선점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히며, “「민-관 합동 전자상거래 무역 지원단」 신설·운영을 통해 전자상거래 수출 활성화 등 주요 현안 후속조치를 심도있게 논의하고, 업계 의견을 반영하여 우리 국민과 기업들이 체감할 수 있는 변화를 만들어가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