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7 (수)

  • 맑음서울 3.0℃
  • 흐림제주 9.1℃
  • 흐림고산 10.4℃
  • 구름많음성산 5.2℃
  • 구름많음서귀포 8.3℃
기상청 제공

경제


제주도, 도내 여행업체 디지털전환 500만원 지원

50개소 선정 후 누리집 구축, 자문·컨설팅 지원

 

 

[제주교통복지신문 민진수 기자]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특별자치도관광협회는 도내 여행업체들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누리집(홈페이지) 구축 등이 필요한 디지털 전환 지원사업 참여업체를 모집한다.


빠르게 변화하는 디지털 사회에서 자체 온라인 홍보 수단을 갖추기 어려운 영세한 여행업체의 시대 적응력과 비즈니스 경쟁력 강화를 위해 마련한 사업이다.


신청업체 중 총 50개소를 선정하고, 정보기술(IT) 개발사와 여행업체의 연결을 통해 업체당 최대 500만 원 이내의 비용을 지원해 누리집 신규 구축 및 자문·컨설팅을 추진한다.


이번 사업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아 코로나19 장기화로 가장 큰 피해를 입은 분야인 영세 여행업체를 지원하기 위해 올해 처음 시작한다.


도 관광협회를 통해 도내 영세 여행업체 누리집 보유 현황을 조사한 결과 응답 업체 290개소 중 186개소가 누리집이 없거나 접속이 불가한 것으로 파악됐다.


지원대상은 도내에 본점을 둔 여행사업체로 중소기업기본법에 따른 소기업 또는 개인사업자다.


신청자격은 △도내에 본점을 둔 여행사업체 △중소기업 기본법에 따른 소기업 또는 개인사업자 △자체 누리집이 없는 (또는 운영이 중지된) 여행업체일 것 등의 조건을 모두 충족해야 한다.


다만, △최근 3년간 국가 및 지방자치단체에 의해 누리집 구축을 지원받은 업체 △최근 2년간 관광진흥법 위반에 따른 행정처분 대상업체 △감염병예방법 등에 의한 방역수칙 위반 업체 등의 경우에는 신청이 제한된다.


신청을 원하는 여행업체 대표자는 5일부터 13일 오후 6시까지 제주특별자치도관광협회(제주시 서광로 124 비에스빌딩 1층 온라인마케팅부)로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구비서류는 사업자등록증, 관광사업자등록증, 소기업 확인서, 사업수행 계획서 등이다.


1차 적격심사(서류심사)와 2차 전문심사(전문가를 통한 정량평가 등)를 거쳐 선정한 50개 업체를 20일 도 관광협회 누리집에 발표할 예정이다.


김애숙 제주도 관광국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도내 여행업체가 경영상 어려움이 무척 컸다”며 “이번 디지털 전환사업으로 도내 여행업계가 여행상품 온라인 홍보·예약·결제 시스템을 구축해 비즈니스 경쟁력 확보를 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