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5 (월)

  • 맑음서울 1.5℃
  • 구름많음제주 6.7℃
  • 구름많음고산 6.3℃
  • 구름조금성산 5.7℃
  • 구름많음서귀포 12.4℃
기상청 제공

정치


제주특별자치도의회 교육위원회, 한국국제학교(KIS) 증축 조건부 승인

협약서 이행여부 등 집중 질타

 

 

[제주교통복지신문 이청 기자] 제주특별자치도의회 는 지난 9월 30일 제409회 제1차 정례회 교육위원회 회의를 개최한 결과, 한국국제학교 초등부속시설 증축을 위한 공유재산관리계획변경안을 조건부 승인했다.


공유재산관리에 대한 의결은 교육위원회의 최종 전결사항인 만큼 심도있는 논의들이 이어졌는데, 개교 이후 도내 특례 입학생이 4명에 불과한 상황에서 도내 출신 재학생의 5% 장학지원에 대한 국제학교 위탁운영 협약 미이행과 지역사회 환원정책의 무관심 등의 문제점들이 뜨거운 쟁점이 됐다.


이에 교육위원회에서는 제주학생 특례선발 비율을 정원의 10%로 하고 선발된 학생의 수업료 등 교육경비 전액을 감면하도록 하고 그 밖에 지역공헌 사업들을 발굴할 것 등을 조건부 승인으로 하여 시설증축을 원안가결했다.


교육위원회의 승인에 따라 한국국제학교에서는 약 65억원을 투입하여 입학 대기 수요가 발생하고 있는 유치원 및 초등저학년을 위하여 일반교실 13개를 포함한 별도의 건물을 증축할 수 있는 인프라 확충이 가능하게 됐다.


이로써 한국국제학교는 2010년 설립 당시 초중 4학년에서부터 9학년까지 432명으로 승인됐다가 2014년에 유치원과 초등 저학년까지 승인되어 782명으로 변경됐는데, 조만간 설립 당시 정원보다 두 배 이상 늘어날 정도로 학교 규모가 커질 전망이다.


이에 대하여 김창식 교육위원장은 "이번 한국국제학교 초등부속시설 증축안 통과되어 향후 국제학교 학급이 증설될 경우 상당한 수익 증가가 예상되므로 수익 중 일부가 제주 학생들을 위해 사용될 수 있도록 학생복지와 지역사회 환원 등 지역공헌 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해야 한다."고 밝혔다.


한편, 9월 29일 실시한 2021년 교육비특별회계 결산 심의에서는 △돌봄 수요 문제 해결 △학생 스마트기기 지원 관련 노트북 구입 △오등봉공원 사업추진에 따른 학교신설문제 △다목적강당 신설 △ 성과 및 성인지예산관련 지표 설정 문제 △ 특성화고 학생들의 동기부여를 위한 해외 선진지 시찰 등 학생 맞춤형 교육프로그램 등 여러 내용을 지적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