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4 (토)

  • 맑음서울 12.7℃
  • 흐림제주 19.5℃
  • 구름조금고산 19.2℃
  • 구름많음성산 17.5℃
  • 구름많음서귀포 18.4℃
기상청 제공

사회


한라산국립공원, 9~10월 코스별 입·하산 30분~1시간 단축 운영한다

 

 

[제주교통복지신문 김현석 기자] 제주특별자치도 세계유산본부는 9월 1일부터 10월 31일까지 세계자연유산인 한라산을 찾는 탐방객의 안전 확보와 편의를 위해 입산 및 하산 시간을 조정한다고 밝혔다.

 

입산 시간은 오전 5시에서 5시 30분으로 조정됐으며, 코스별 탐방 가능 시간을 최저 30분에서 최장 1시간까지 단축한다.

 

코스별 변경 시간 △어리목,영실코스(탐방로 입구) 오후 3시 → 오후 2시 △윗세오름대피소 오후 2시 → 오후 1시 30분 △성판악코스(진달래밭 대피소) 오후 1시 → 오후 12시 30분 △관음사코스(삼각봉 대피소) 오후 1시 → 오후 12시 30분 △돈내코코스(안내소) 오전 11시 → 오전 10시 30분 △어승생악코스(탐방로 입구) 오후 6시 → 오후 5시 △석굴암코스(충혼묘지 주차장) 오후 6시 → 오후 5시

 

현윤석 한라산국립공원관리소장은 “출발 전에 체력과 건강상태에 맞는 탐방로를 선택하고, 스트레칭 등 준비운동을 한 뒤 안전하게 산행할 것을 당부드린다. 또, 성판악과 관음사코스는 산행 중 식수를 구할 수 있는 곳이 없으므로 생수를 충분히 준비하시길 바란다”고 당부의 말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