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3 (금)

  • 맑음서울 18.5℃
  • 흐림제주 21.8℃
  • 흐림고산 21.6℃
  • 구름많음성산 20.1℃
  • 흐림서귀포 21.2℃
기상청 제공

경제


안동우 제주시장,‘농업회사법인(주)제주우유’방문

 

 

[제주교통복지신문 민진수 기자] 안동우 제주시장은 5월 19일 금악리 소재 유가공 업체인 ‘농업회사법인(주) 제주우유’를 방문해 낙농산업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농업회사법인(주)제주우유’는 1985년 제주우유로 설립돼 유제품을 출시했으며, 2011년에는 삼양식품에서 인수한 뒤 2022년 4월 28일 (주)삼양제주우유(대표 홍성호)에서 농업회사법인 (주)제주우유(대표 김정옥)로 변경됐다.


농업회사법인 (주)제주우유는 1일 집유량 12.8톤으로 도내 집유장 중 두 번째로 높은 집유능력을 가지고 있으며, 2018년 무항생제 우유와 2021년 동물복지 유기농 우유를 출시해 제주 시민들에게 깨끗하고 안전한 우유를 제공하고 있다.


특히 김정옥 대표는 젖소 품종교체(홀스타인-'저지종)를 통한 원유 생산과 더불어 유제품 제조, 판매 및 체험 등을 계획·준비해 새로운 부가가치를 창출하고 있는 도내 대표적인 낙농농가이다.


이날 안동우 제주시장은 “앞으로도 낙농산업이 지속 성장할 수 있도록 젖소 품종교체, 가공, 판매·체험을 통한 다양한 지원 방안을 모색해나갈 것”이라며 “아낌없는 예산 지원을 바탕으로 제주 축산물 우수성 확보에 전력을 다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제주시는 낙농산업 활성화를 위해 ▲낙농시설 현대화 사업 ▲낙농 HACCP 지정농가 지원 ▲젖소품종 교체시범사업 등을 진행하고 있다.


앞으로 저지품종 교체와 연계한 낙농시설 개선 및 전문 유가공 공장 설립 등 낙농 산업 분야 경쟁력을 확보하는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방침이다.


2023년 국비 투입 신규 발굴사업으로 신청한 젖소품종교체사업은 이산화탄소 및 분뇨 배출이 상대적으로 적은 젖소(저지종) 도입을 통해 친환경적 낙농산업을 육성하고, 고단백·고지방 우유를 생산하는 저지종 품종 교체로 농가소득 향상을 도모하기 위해 추진한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