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7 (금)

  • 구름조금서울 24.1℃
  • 맑음제주 28.3℃
  • 맑음고산 22.6℃
  • 맑음성산 29.6℃
  • 맑음서귀포 29.0℃
기상청 제공

사회


서귀포시, 교통시설에 AI․빅데이터 등 디지털 기술 접목

URL복사

 

 

[제주교통복지신문 김현석 기자] 서귀포시는 올해 교통분야에 AI·빅데이터 등 디지털 기술을 접목한 스마트-파킹시스템 구축, 교차로 알리미 등 교통시설 스마트화에 154억원, 민간 주차장 조성 지원에 9억원 등을 투입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우선 서귀포형 AI기반 차세대 스마트-파킹 시스템 구축사업, 숲속 그린스마트주차장, 퐁낭 공영주차장 복층화 사업에 143억원을 투자하여 부지매입 등 기반시설 토대를 마련한다.


서귀포형 AI기반 차세대 스마트 파킹 시스템 구축사업은 22년부터 24년까지 서홍동주민센터 인근 (구) 한전사옥 부지에 총 사업비 150억원을 투입하여 디지털 통합 주차 관제 센터 신축, 노외주차장 등을 조성할 예정으로 금년에는 90억원을 투입하여 부지매입 및 노후건물 등을 철거할 계획이다.


숲속 그린스마트 주차장은 22년부터 24년까지 동홍동 지역에 110억원을 투자할 계획으로 올해에는 49억원을 투입하여 부지 매입을 추진한다.


퐁낭 공영주차장 복층화 사업은 기존 노외 주차장을 복층화 하는 사업으로 총사업비 40억원 중 올해 4억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사람중심의 스마트 교통안전 시설 확충을 위해 11억여원을 투입하여 원활한 교통흐름과 교통 안전사고 예방에도 기여한다.


보행자 교통사고 방지 시스템, 다기능 횡단보도 안전지킴이, 교통약자 불편 비가림 승차대 시설 교체사업, 각주형 정류소 표지판 시설 디자인 개선사업 등을 추진한다.


불법주정차 단속용 무인단속 설치, 무인교통 단속장비(과속) 등을 설치하여 어린이 보호구역에 대한 안전한 통학로 확보에도 행정력을 집중할 계획이다.


또한 민간 보유 주차장 이용률을 높이기 위해 자기차고지 갖기 사업에 7억원, 무료개방주차장 및 주차장 설치 지원사업에 2억원을 투입한다.


전 차종 차고지 증명제 시행에 따라 보조금 지원기준은 완화하고 지원은 확대하여 조성율을 높여 나간다는 방침이다.


공영주차장 조성 재정부담을 줄이고 주차난 완화를 위해 민간 부설주차장 개방 및 민간 노외주차장 설치에 최대 2,500만원까지 지원한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2022년 교통분야 총 사업비의 60% 이상을 상반기에 집행하여 지역경제 활성화는 물론 다른 지역과 차별화 되는 시책을 발굴하여 주차난 해소와 교통안전 사고 예방에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전했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