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7 (금)

  • 구름조금서울 24.1℃
  • 맑음제주 28.3℃
  • 맑음고산 22.6℃
  • 맑음성산 29.6℃
  • 맑음서귀포 29.0℃
기상청 제공

복지


서귀포시, 돌봄 시설 노후 환경개선 사업비 1억원 우선 지원

URL복사

 

 

[제주교통복지신문 전희연 기자] 서귀포시는 새해를 맞이하여 방과 후 돌봄서비스가 필요한 지역의 아동에게 보호·놀이를 제공하고, 보호자와 지역사회의 연계 등 종합적인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돌봄 시설에 대해 노후 환경개선을 위한 기능보강사업비 1억원을 우선 지원한다.


이를 위해서 지난해 12월에 환경개선사업비 공개모집을 한 결과, 관내 지역아동센터 총 28개소 중 13개소(46.4%)가 개보수 및 장비비 등 지원 신청을 했다.


서귀포시는 돌봄서비스가 원활하고 적절하게 제공될 수 있도록 금주 내로 신청 시설별로 건물 노후화 정도, 안전성 위험 관련 및 지원 필요성 등을 점검하고, 운영 기간과 지역아동센터 평가등급, 취약계층 아동의 비율 등을 고려한 자체 심사와 보조금심의위원회 심사를 거쳐 늦어도 1월 말 지원이 될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다.


올해는 급식비를 보건복지부 권고사항인 1인 7천원으로 인상하고, 운영비도 29인 기준, 시설별 월560만원 → 월583만원으로 인상하여 돌봄서비스가 원활하게 제공될 수 있도록 확대 지원하고,


놀이형 영양·신체활동 프로그램인 ‘건강한 돌봄 놀이터’ 신규사업도 처음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지난해는 지역아동센터 19개소에 기능보강사업비 총 9900만원을 지원하고, 지역아동센터 급식비를 1인 5천원→6천원으로 인상한 바 있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올해도 맞벌이 가정, 취약계층을 위한 코로나19 대비 긴급돌봄서비스를 적극 제공하고, 맞춤형 비대면 프로그램도 시설별 마련해서 돌봄공백이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