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7 (금)

  • 구름조금서울 24.1℃
  • 맑음제주 28.3℃
  • 맑음고산 22.6℃
  • 맑음성산 29.6℃
  • 맑음서귀포 29.0℃
기상청 제공

전국핫이슈


최예나, 재벌 회장 관련 루머에 심경고백 “저랑은 조금도 관련 없어”

URL복사

 

[제주교통복지신문 김현 기자] 최근 가수 최예나는 재벌 회장이 사적으로 뒤를 봐줬다는 루머에 휩싸인 가운데, 그와 관련 자신의 심경을 고백했다.

 

6일 최예나는 소속사인 위에화엔터테인먼트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이렇게 팬 여러분께 이 얘기를 꺼내야 되는지조차도 많이 망설였다”라며 “하지만 너무나 충격적인 일에 제 이름이 거론되는 일련의 상황을 지켜보면서 더는 안 되겠다 싶어 마음을 굳게 먹고 몇 자 적어보겠다”라고 밝혔다.

 

최예나는 “전혀 사실도 아닌 악성 루머에 제가 언급됐다는 것은 집에서 그냥 밥을 먹다가 기사를 보고 처음 접하게 됐다”라며 “전혀 일면식도 없고 조금도 관련이 없는 일에 제 이름 세 글자가 나오고 어느새 진짜 사실인 것처럼 빠르게 퍼져나가는 모든 상황을 지켜보면서 너무 어이가 없고 당황스러웠다”라고 말했다.

 

이어 “저는 그저 제 꿈을 위해 달리고 제 일을 열심히 하고 있을 뿐인데 왜 이런 말도 안 되는 일을 겪어야 하는지, 그리고 지금도 그렇게 믿고 있는 분들이 많은 것 같아 지금도 너무 화가 나고 속상하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팬분들도 저만큼이나 얼마나 놀라셨을지 생각하면 마음이 너무 아프다. 저는 그 루머의 주인공이 아니다. 저랑은 조금도 아무런 관련이 없다”라며 “걱정하지 말라”라고 팬들을 안심시켰다.

 

또한 최예나는 “이번 일을 겪으며 너무나 슬펐고 정신적인 충격도 컸지만 팬 여러분을 생각하며 훌훌 털고 다시 제 일을 열심히 하려고 한다”라며 “저답게 씩씩하게 긍정적인 기운으로 사랑받을 수 있는 최예나로 더욱 좋은 모습 많이 보여드리겠다”라고 밝혔다.

 

끝으로 최예나는 “이제 본격적인 겨울이 찾아왔다. 더 이상은 모두가 이 일로 힘들어하지 않았으면 좋겠다”라며 “모두 항상 건강 먼저 챙기라”라고 글을 끝맺었다.

 

앞서 SBS는 이재현 CJ그룹 회장의 남동생 이재환 재산홀딩스 회장의 부적절한 여성 편력에 대해 보도했고, 이 과정에서 이재환 회장이 가수 출신 연예인의 뒤를 봐줬다는 루머가 퍼졌다. 이후 일부 누리꾼은 최예나를 루머의 주인공으로 지목했고, 최예나 측은 이를 부정하며 악성 루머에 대한 강경 대응을 선언했다.

 

 

제주교통복지신문, TW News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