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7 (토)

  • 맑음서울 5.7℃
  • 맑음제주 10.5℃
  • 맑음고산 10.1℃
  • 맑음성산 8.2℃
  • 맑음서귀포 10.1℃
기상청 제공

경제


제주도, 지역화폐 ‘탐나는전’고객 선불충전금‘안전 관리

URL복사

금융감독원 규정 따라 고객 충전금 55% 신탁…이자발생분 7만여원 환수

 

[제주교통복지신문=민진수 기자] 제주특별자치도는 지역 내 소비촉진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발행하는 ‘탐나는전’ 고객 선불충전금을 안전하게 관리하고 있다고 밝혔다.


올해 ‘탐나는전’ 발행 규모는 4,250억 원으로, 10월 13일 현재까지 발행된 금액은 2,429억 원(카드 1,908억, 지류 521억 원)이다.


탐나는전 자금관리는 발행유형별로 고객 선불충전금과 10% 인센티브 예치금으로 분리해 관리되고 있다.


카드형 ‘탐나는전’ 충전금과 인센티브 예치금은 운영대행사인 ‘코나아이’ 명의로 관리되고 있다.


이는 관련 규정에 따른 것으로 전자금융업법 상 자치단체명의로 고객 충전금 운영이 불가함에 따라 운영대행사(전자 금융업자)에 고객 선불충전금을 맡기고, 가맹점 입금 업무를 위탁해 발행하는 구조이다.


고객 충전금이 ‘코나아이’ 명의로 되어 있지만 금융감독원의 ‘전자금융업자의 이용자 자금 보호 가이드라인’에 따라 선불충전금의 55%는 은행에 신탁하고 있다.


이와 함께. 금융감독원과 금융위원회에서 분기별로 회계감사를 실시해 그 결과를 함께 공시하고 있다.


또한, 고객 충전금과 인센티브 예치금에서 발생하는 이자 환수는 협약서상 제주도로 환수토록 명시하고 있다.


2020년 사업은 정산이 완료돼 이자 발생분 7만 460원을 환수했고, 2021년 사업은 정산시점에서 2022년 환수될 예정이다.


한편, 「지역사랑상품권 이용 활성화에 관한 법률」개정에 따라 지역사랑상품권 자금관리를 지방자치단체 금고에 설치 운영 하도록 규정돼 있어 10월 법률 공포 및 시행(공포 후 6개월)에 맞춰 2022년 중 제주도 명의로 자금을 운영할 계획이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