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7 (금)

  • 구름조금서울 23.2℃
  • 맑음제주 29.0℃
  • 맑음고산 22.2℃
  • 맑음성산 29.2℃
  • 맑음서귀포 28.9℃
기상청 제공

사회


서귀포시, 노지 감귤 재배 농가, 피복자재 단가 현실화로 농가 부담 경감

URL복사

 

 

[제주교통복지신문 김현석 기자] 서귀포시는 2022년산 감귤 조수입 1조원 달성’을 위한 사업의 하나로 노지감귤 재배 농가에 감귤원 토양피복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올해는 본예산 8억원을 확보하여, 2021년 대비 다소 증가한 피복자재 단가를 반영하여 농가에 지원하며, 이는 농가의 부담을 경감시켜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해당 사업은 2022년 농업보조사업 통합신청사업으로 1월 4일부터 1월 19일까지 감귤원 소재지 읍‧면‧동사무소에서 신청할 수 있으며, 농업경영체 등록 농가‧등록 필지, 농업기술원과 협동 현장 조사 결과 사업 시행이 적합한 필지에 한하여 지원된다.


또한 2023년부터는 사업대상지가 원지정비 지원사업에 참여한 과원으로 제한됨을 기 공지한 바, 농가들의 유의가 필요하다.


토양피복 재배 시, 기존 노지재배에 비해 당도 1.5 ~ 1.9°Bx 증가, 과실의 고른 착색 등 고당도‧고품질 감귤 생산을 유도하며 이는 소비자의 재구매, 농가 조수입 증대로 긍정적인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서귀포시는 이러한 긍정적인 효과를 기대하며 매년 노지감귤을 재배하는 농가에게 토양피복 자재를 지원함으로써, 고품질 감귤 생산을 유도해왔고, 결과적으로 서귀포시 감귤 조수입 증대(2019년 6,539억원 → 2020년 7,273억원, 11% 증가)를 달성한 바 있으며,


2022년산 감귤 조수입 1조원 달성과 서귀포시 감귤 산업의 발전을 위하여 위와 같은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것이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