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6 (금)

  • 맑음서울 3.1℃
  • 맑음제주 10.7℃
  • 맑음고산 13.0℃
  • 맑음성산 9.8℃
  • 맑음서귀포 11.1℃
기상청 제공

정치


제주도의회, 임박한‘위드코로나’불구 중앙정부만 바라보는 제주

URL복사

이승아 의원 “제주형 위드코로나 일상회복을 위한 방역 및 정책마련 필요”

 

[제주교통복지신문 서유주 기자] 이승아의원(더불어민주당 / 제주시 오라동)은 보건복지안전위원회 2021년 보건복지여성국 행정사무감사에서 이승아 의원은 “감염병 유행과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한 소비 위축은 취약계층에게 더 큰 피해를 안겨줬고, 남성보다 여성이 특히, 자녀가 있는 여성이 펜데믹의 충격을 더욱 받았으며, 교육 공백으로 인한 교육 격차는 학생들의 향후 소득과 삶의 질에 영향을 미칠 것이 자명하다”라고 말했다. 

 

이에 ‘위드코로나시대’ 피해 회복하기 위한 균형적인 재정 정책을 펼치기 위해 제주사회 전반에 불평등한 피해로 인한 규모와 집단유형에 따른 피해의 정확한 데이터를 수집하는 작업이 필요함과 “위드코로나시대 ‘일상회복’ 단계로 진입을 준비하면서 재택치료 등 다양한 방안과 대책이 제기·준비되고 있지만, 그럼에도 의료체계 대응능력을 어느 정도 수준으로 갖추고 유지할 것인지” 확인했다.

 

이 의원은 재정 정책이 곧 방역 대책임을 강조하면서 ‘위드코로나’일상회복을 준비하고 진행하면서 “지속가능한 의료대응체계 확립과 제주사회 전반의 불평등한 피해 회복을 위한 균형적인 위드코로나 일상회복 대응 로드맵 필요”함을 강조했다.

 

또한 제주도는 뉴딜2.0 추진, 빅테이터 수집 강조하지만 정작 코로나 일상대응 대책은 중앙정부만 바라보는 형국이라며 기획실과 코로나방역추진단 중심으로 장기전을 대비한 방역은 물론 제주사회 전반에 불평등한 피해로 인한 규모와 피해 집단에 대한 정확한 데이터 수집하는 작업을 실시하고 일상회복에 필요한 정책개발에 우선순위를 선정해 재난의 불평등한 피해 회복이 빠르게 진행될 수 있도록 제주도의 역할이 중요하다고 제언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