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1 (목)

  • 구름조금동두천 -5.0℃
  • 맑음강릉 3.0℃
  • 맑음서울 -1.7℃
  • 맑음대전 -2.3℃
  • 맑음대구 -2.1℃
  • 맑음울산 2.8℃
  • 맑음광주 0.9℃
  • 맑음부산 4.3℃
  • 맑음고창 0.2℃
  • 맑음제주 8.3℃
  • 맑음강화 -2.9℃
  • 맑음보은 -5.3℃
  • 맑음금산 -5.2℃
  • 맑음강진군 -1.2℃
  • 맑음경주시 -2.3℃
  • 맑음거제 2.1℃
기상청 제공

교통

노후경유차 통행제한, 서울부터 시작된다

  • 이영섭 gian55@naver.com
  • 등록 2018.05.08 10:06:42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추진중인 배출가스별 차량등급제와 운행제한이 본격 추진된다.


서울시는 오는 6월부터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발령된 날 오전 6시부터 오후 9시까지 행정구역 전 지역에 노후 경유차 진입을 금지한다고 밝혔다.


진입 및 운행이 금지되는 노후 경유차는 2005년 12월 31일 이전에 등록된 경유차이며, 저공해 장치를 부착한 차량이나 수도권 외 지역에 등록된 차량, 총 중량이 2.5t 미만인 차량, 장애인 차량 등은 단속에서 제외된다.


이에 따라 2005년식 이하 경유차 중 프레임방식이거나 4WD 방식을 취하고 있는 경유차들이 단속대상에 포함될 것으로 보인다.



참고로 이번 조치는 서울시의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발령 시 서울형 공해차량 운행제한 고시'에 따른 것으로, 단속 시 과태료는 10만원이며, 상습 위반차량에 대해서는 과태료가 30만원까지 올라가게 된다.


이처럼 노후경유차에 대한 운행제한이 서울에서 시작됨에 따라 추후 타 지자체로 확산될 지에 업계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