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1 (월)

  • 구름많음동두천 10.6℃
  • 맑음강릉 15.8℃
  • 흐림서울 11.2℃
  • 흐림대전 13.0℃
  • 맑음대구 13.1℃
  • 구름많음울산 15.1℃
  • 흐림광주 13.6℃
  • 맑음부산 15.6℃
  • 흐림고창 13.7℃
  • 구름조금제주 17.6℃
  • 구름조금강화 12.7℃
  • 흐림보은 10.8℃
  • 구름많음금산 13.7℃
  • 구름조금강진군 16.4℃
  • 구름많음경주시 15.1℃
  • 구름조금거제 16.2℃
기상청 제공

라이프

2019 해녀문화콘텐츠 문화상품 발굴 공모전, 수상작 선정

  • 이영섭 기자 gian55@naver.com
  • 등록 2019.11.11 10:57:32

제주특별자치도가 주최하고, (재)제주영상·문화산업진흥원이 주관한 본 공모전은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으로 등재된 해녀를 소재로 한 문화상품을 발굴하는 데 목적을 둔 전국단위의 공모전으로, 올해 4월부터 9월까지 총 6개월간의 공고기간을 두고 진행되었다.


생활소품과 인테리어 소품, 팬시 등 총 83개 작품이 응모하였으며, 심사결과 최우수 1건, 우수 2건, 장려 5건, 특선7건, 입선 10건으로 총 25작품이 우수 작품으로 선정되었다.


최우수작으로 선정된 ‘바당어멍’은 강혜원 씨의 작품으로, 너울거리는 제주 바당 저 아래에서 물질하며 참았던 숨을 내쉬기 위해 잠시 수면 위로 올라온 해녀의 모습을 모티브로 하여 제작한 황동 인센스 홀더이다.



우수상 ‘제주해녀, 그 물질의 방향’은 오승은씨의 작품으로 제주해녀를 모티브로 일러스트를 그려 만든 여권케이스와 트래블 택 세트이다.


또 다른 우수상은 세라믹팩토리아토의 양형석 씨의 작품으로, ‘해녀의 바다’라는 이름의 컵 세트이다. 컵 전체에는 ‘연리문’이라는 도예기법을 활용하여 제주바다의 색감과 물결 등을 표현하였으며, 그 중심에는 물질하는 해녀의 이미지를 표현하였다.


최우수상엔 500만원, 우수상 각 300만원, 장려상 각 100만원, 특선 각 70만원, 입선 각 30만원씩 수여되며 시상식은 11월 29일 열리는 ‘제주해녀문화 학술대회’에서 이루어지며, 전시회는 12월 초부터 해녀박물관에서 개최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