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 친절의 힘

2022.05.24 10:40:40

김정아 서귀포시 남원읍사무소 재무팀장

“이 세상에 사소한 친절이란 없다”

 

누군가의 고통을 덜어주고, 생명을 살리고, 인생을 바꾸는 친절의 힘!

 

친절이란 사람을 대하는 태도가 정겹고 고분구분함을 의미한다. 상대방을 만족하게 하는 자기표현이다.

 

또한 친절은 ‘옳은 의도’를 갖고 행해야 하는데 그 옳은 의도란 바로 ‘무의도’로 아무것도 바라지 않는 것이다. 친절은 예절의 하나이므로 자기를 낮추고 겸손해져야 가능한 것이다.

 

우리는 자신의 친절이 거절당하거나 의도와는 다르게 ‘잘못될까봐’ 두려워한다. 이 외에도 수년간 쌓아온 부주의와 자기중심주의라는 장애물이 있다.

 

하지만 우리는 노력을 기울여 매일 작은 친절을 하나씩 실천할 수 있고, 그러다 보면 얼마 후에는 하루에 두 가지 친절을 베풀거나 더 규모가 크고 조직적인 친절한 행동에 가담할 수도 있을 것이다.

 

친절한 삶이란 내가 편리할 때만 실천하는 것이 아니다. 쉽고 편리할 때만 친절하다면 친절한 사람이라 할 수 없다. 친절한 삶은 편리하지 않고 쉽지 않을 때, 가끔은 몹시 어렵거나 굉장히 불편할 때도 친절을 베푸는 생활을 의미한다. 그때가 친절이 가장 중요한 시점이다. 그때야말로 친절해지려는 욕구가 가장 크고, 변화의 조짐이 꿈틀거릴 때이며, 깊이 심호흡을 하고 친절이 그 모습을 보이게 할 때인 것이다.

 

우리는 찾아오는 민원인과 매일 마주하게 된다. 민원인의 궁금점이 무엇인지를 잘 살피고 친절하게 자세히 설명해 주어야 한다. 자신의 업무는 물론 타인의 업무에 대해서도 관심을 기울여 방문 민원인의 궁금점을 해소하는 것 이것이 우리의 궁극적인 큰 친절이라 본다.

 

이러한 작은 행동도 많은 것을 할 수 있으며 모든 사람이 이러한 일상적인 친절의 엔진을 가동한다면 우리는 장기적으로 아주 뛰어난 결과를 보게 될 것이다.

 

 

제주교통복지신문, TW News

김정아 news@jejutwn.com
Copyright @2015 제주교통복지신문 Corp. All rights reserved.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신대로7길 20, 301호 (연동, 새롬빌라) | 대표전화 : 064-748-1908, 1670-4301
발행인 : 이문호| 편집인 : 서유주 | 등록번호 : 제주, 아01068
등록일 : 2016.10.11 | 이메일 : news@jejutwn.com
제주교통복지신문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