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국민정책디자인 과제 국무총리상 수상 영예

2021.11.29 08:46:49

‘중산간마을 자치경찰단 행복치안센터’ 행정·치안 융복합 정책 긍정 평가

 

 

[제주교통복지신문 김현석 기자] 제주특별자치도가 행정안전부 주관 국민정책디자인 성과공유대회에서 국무총리상을 수상하고, 인센티브로 특별교부세 1억 3,000만 원을 받는다.



국민디자인단은 정책 수요자인 국민과 공급자인 공무원이 정책과정 전반에 함께 참여한 가운데 서비스 디자인 기법을 적용해 공공서비스를 개선하는 국민 참여형 정책모델이다.


이번 대회는 공무원과 국민, 전문가가 함께 참여해 정책을 만드는 국민디자인단 운영 성과 확산과 우수사례 발굴을 위해 마련됐다.



성과공유대회는 올해 중앙부처 및 지방자치단체에서 운영한 국민정책디자인 76개 과제를 대상으로 1차 서면심사, 2차 온라인심사(국민 온라인 투표 및 전문가 온라인 발표심사)를 통과한 상위 12개 과제가 참가했다.


사전 제작된 성과발표 영상 송출과 질의응답 후 전문평가단과 국민평가단이 함께 심사한 결과 제주도의 ‘중산간마을 자치경찰단 행복치안센터 운영’과제가 국무총리상 수상의 영예를 얻었다.



‘중산간마을 자치경찰단 행복치안센터 운영’ 과제는 제주시 구좌읍 송당마을을 배경으로 인구 고령화와 관광객 증가 등으로 갈등을 겪고 있는 중산간 마을의 지역공동체에 활력을 불어넣고, 정주 여건 개선을 위해 현장 중심의 자치경찰 행정·치안 융복합 정책을 마련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와 함께 올해 제주도 과제와 함께 국민정책디자인 우수과제에 공모한 서귀포시의 ‘3安(안전·안심·편안) 수학여행 서비스 디자인’ 과제도 23개 우수과제 중 하나로 선정돼 행정안전부 장관상을 수상하게 됐다.


이는 세월호·코로나19로 제주 안전관광에 대한 수요증가에 따라 학생, 학부모, 교사 및 관광업계 관계자 등이 함께 모여 안전·안심·편안한 수학여행 상품을 발굴하는 전략으로 좋은 평가를 받았다.


한편, 시상식은 지난 25일 대전 KW컨벤션센터에서 진행됐다.


허법률 도 기획조정실장은“국민디자인단 운영은 도정정책 설계단계에서 도민의 아이디어와 수요를 적극 반영해 결과물을 도출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면서 “도민 중심의 소통과 협치를 도정의 기본 원칙으로 두고 적극 실천한 결실”이라고 강조했다.

김현석 기자 kim@jejutwn.com
Copyright @2015 제주교통복지신문 Corp. All rights reserved.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신대로9길 29 | 대표전화 : 1670-4301
발행인 : 이문호 | 등록번호 : 제주, 아01068
등록일 : 2016.10.11 | 이메일 : news@jejutwn.com
제주교통복지신문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