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8 (금)

  • 흐림동두천 1.5℃
  • 구름많음강릉 3.8℃
  • 흐림서울 4.3℃
  • 흐림대전 3.8℃
  • 흐림대구 2.5℃
  • 구름많음울산 2.0℃
  • 흐림광주 7.2℃
  • 흐림부산 5.3℃
  • 흐림고창 7.3℃
  • 흐림제주 10.4℃
  • 흐림강화 2.6℃
  • 흐림보은 0.4℃
  • 흐림금산 1.4℃
  • 흐림강진군 5.0℃
  • 흐림경주시 -0.1℃
  • 구름많음거제 5.2℃
기상청 제공

핫이슈

이승기는 땀과 피가 범벅인 얼굴을 한 채 “2인 포스터”

  • 김도형 jejutwn@daum.net
  • 등록 2019.09.12 09:19:09


[제주교통복지신문 김도형 기자] SBS 새 금토드라마 ‘배가본드’가 이승기-배수지의 결정적 한 컷이 담긴 ‘2인 포스터’와 클래스가 다른 퍼펙트한 12인의 아우라를 드러낸 ‘단체 포스터’를 전격 공개했다.


포스터는 유리 파편을 상징한 노이즈 뒤로 숨결까지 연기하는 듯한 배우들의 얼굴 표정을 한 가득 담아낸 연출로, 마치 영화의 한 장면을 보는 듯 단번에 시선을 압도한다.무엇보다 주인공 이승기·배수지의 ‘2인 포스터’는 각각 총구를 겨냥하고 있는 두 사람의 모습을 통해 심상찮은 기운을 드리운다.


무엇보다 주인공 이승기-배수지의 ‘2인 포스터’는 각각 총구를 겨냥하고 있는 두 사람의 모습을 통해 심상찮은 기운을 드리운다.


이승기는 땀과 피가 범벅인 얼굴을 한 채, 눈에 핏줄까지 터진 강렬한 눈빛으로 분노를 표출하며 누군가를 매섭게 노려본다.


배수지 역시 내리는 빗속에서 검은 우비를 쓴 채 복잡한 감정이 느껴지는 눈빛으로 정체 모를 상대를 향해 총구를 겨누며 국정원 블랙요원의 카리스마를 발산하고 있는 것.


극의 클라이맥스 격인 씬을 포스터로 구성, 두 사람이 가진 사연에 대한 호기심을 한껏 자극하였다.







포토뉴스


교통안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