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6 (금)

  • 구름조금동두천 29.0℃
  • 구름조금강릉 32.8℃
  • 구름많음서울 29.1℃
  • 구름많음대전 30.3℃
  • 구름많음대구 31.8℃
  • 구름조금울산 32.2℃
  • 구름많음광주 28.9℃
  • 구름조금부산 29.9℃
  • 구름조금고창 28.7℃
  • 맑음제주 30.1℃
  • 맑음강화 28.8℃
  • 구름조금보은 29.9℃
  • 구름많음금산 29.8℃
  • 구름조금강진군 29.0℃
  • 구름조금경주시 30.8℃
  • 맑음거제 29.7℃
기상청 제공

핫이슈

‘도시어부’ 내세우며 감정에 호소했다고 해 웃음을 예고했다.


[제주교통복지신문 편집부] 15일 방송되는 채널A 예능프로그램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기획 장시원/ 이하 ‘도시어부’) 102회에서는 지상렬이 코스타리카에서 형님들과 재회하는 모습이 펼쳐졌다.


급기야 지상렬은 “저도 전기세는 내고 살아야 할 거 아니에요”라며 생계형 방송인임을 내세우며 감정에 호소했다고 해 웃음을 예고했다.


당황한 지상렬은 진땀을 흘리며 “쓴맛을 봤다. 아무나 아가미를 다루는 게 아니구나 싶었다”며 “우리가 횟집으로 노량진만 갑니까. 연안부두도 가고 소래포구도 가고 그래야 ‘여기가 맛집이구나’ 알지 않습니까”라며 폭풍 해명을 이어갔다.


중앙아메리카에 위치한 코스타리카는 동쪽으로는 카리브해가, 서쪽으로는 태평양이 펼쳐져 천혜의 자연 속 입질의 은총이 쏟아지는 낚시 명소 중의 명소다.


낚시꾼들의 우상인 청새치 세계 챔피언 매트 왓슨이 이번 특집에 함께 해 본방에 대한 기대를 모으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