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6 (금)

  • 구름조금동두천 28.1℃
  • 구름많음강릉 32.1℃
  • 구름많음서울 29.0℃
  • 구름많음대전 30.2℃
  • 구름많음대구 31.2℃
  • 구름조금울산 31.5℃
  • 구름많음광주 28.8℃
  • 구름많음부산 30.3℃
  • 맑음고창 28.5℃
  • 구름조금제주 29.6℃
  • 맑음강화 29.2℃
  • 구름많음보은 29.9℃
  • 구름많음금산 28.7℃
  • 구름많음강진군 29.2℃
  • 구름조금경주시 31.6℃
  • 맑음거제 30.2℃
기상청 제공

핫이슈

‘집사부일체’ 좋은 일탈을 하자며 멤버들을 운동장으로 이끌었다.


[제주교통복지신문 편집부] 11일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하트 이벤트를 준비한 최수종의 모습이 그려졌다.


최수종 사부는 '좋은 일탈'을 하자며 멤버들을 운동장으로 이끌었다.


최수종은 자신의 유일한 일탈이라며 멤버들에게 축구 시합을 제안했다.


본격적인 시합이 시작됐고, 언제 어디서나 '천사표'를 유지하던 최수종은 '승부욕의 화신'으로 돌변해 눈길을 끌었다.


육성재는 “저는 데뷔 때부터 같이 일한 스타일리스트 형이 있다”라고 입을 열었다.